이니스트, 스위스 '데칼시트' 도입하며 OTC 박차



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지난 5일 스위스에 본사를 두고 있는 치과재생재료분야 글로벌기업 가이스트리히(Business Unit Medical in Geistlich Pharma AG)와 

일반의약품 데칼시트(Decalcit) 파우더 및 정제 두 제품 국내독점판매계약을 체결했습니다.


이번 도입 결정은 일반약 사업 확대 뿐 아니라 회사 인지도 제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.


데칼시트는 스위스 등 유럽에서 일반약으로 판매되고 있는 제품으로 생후 3주 영아부터 복용가능한 점, 

비타민D 뿐 아니라 칼슘과 인 복합제제라는 점, 용량조절이 쉬운 파우더 제형이라는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. 

스위스에서는 임산부와 신생아도 복용하고 있을 정도로 안전하고 복약순응도가 높은 제품으로 알려있습니다.



이 제품은 0세에서 110세까지 먹을 수 있는 의약품이라는 측면에서 OTOllO 캠페인 정신

(인류에게 0세에서 110세까지 건강과 아름다움을 제공하자)과도 일맥상통 합니다.

 

이니스트의 관계자는 " 한국인이 전연령에서 비타민D 결핍상태를 보이고 있고 관련 시장이 계속 성장하고 있어 

브랜드 마케팅으로 충분한 시장선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"고 말하였습니다.


[언론사 바로가기]

약사공론, 약업신문, 메디파나, 데일리팜, 라포르시안






목록